최근 06월18일 / 540건

     요즘 읽고 있는 책

     최근 11월25일 / 31건

     최근 08월07일 / 7건

     최근 06월17일 / 101건

     최근 05월24일 / 53건

     최근 01월23일 / 133건

     최근 07월02일 / 190건

     최근 06월04일 / 43건

     최근 02월09일 / 158건

     최근 02월09일 / 158건
               개발
               기타

 

 


0
 31   4   1
no
subject
date & hit
::
[안내] 손병목의 독서퍼즐이란? [1]
손병목의 독서 퍼즐은 2005년 10월 14일부터 2006년 5월 19일까지, 근 8개월 동안 매주 금요일자 한겨레 신문 책·지성 섹션에 연재한 것입니다. 총 29회분을 연재했습니다. 30회부터는 제가 필요에 따라 만든 것입니다. 신문에 연재되는 내용이므로 처음에는 따로 개인 사이트에 게시하지 않았으나, 개인적으로 자료를 보관하기 위해서, 그리고 미처 신문을 통해 보지 못한 여러 사람들을 위해서라도 공개하는 것이 괜찮겠다는 생각에, 신문 발행일보다 몇 일 늦춰서 올리기 시작했습니다. 신문의 특성상 특정 연령층에 한정할 수가 없어, 학생부터 일반인까지 두루두루 볼 수 있도록, 가급적 널리 알려진 책들을 소재로 삼았습니다. 그러다보니 본의 아니게 고전을 많이 취급하게 됐습니다. 그러나 실제 풀어...


2006/02/19

6092 조회  
824 추천  
30
손병목의 독서퍼즐 30 - 장자
[가로 열쇠] 공자와 맹자는 '공맹', 노자와 장자는 '○○' 간사한 꾀로 남을 속여 희롱함을 이르는 말. 먹이를 아침에 세 개, 저녁에 네 개씩 주겠다는 말에는 원숭이들이 적다고 화를 내더니 아침에 네 개, 저녁에 세 개씩 주겠다는 말에는 좋아하였다는 데서 유래한다. 제2편 에 나온다. 인간과 세계에 대한 근본 원리와 삶의 본질 따위를 연구하는 학문. 흔히 인식, 존재, 가치의 세 기준에 따라 하위 분야를 나눌 수 있다. 는 심오한 ○○ 서적이자 훌륭한 문학책이기도 하다. 규모가 작고 값이 싼 여관. ○○○ 주인에게 두 첩이 있었는데 미녀보다는 추녀를 더 사랑하는 이야...


2006/11/25

11126
(추천:951)
29
손병목의 독서퍼즐 29 (마지막 회) - 백범일지 (김구) [6]
2005년 10월 14일부터 2006년 5월 19일까지, 근 8개월 동안 매주 금요일자 한겨레 신문 책·지성 섹션에 연재하였습니다. 드디어 지난 주 금요일자를 마지막으로 연재를 종료했습니다. 이번 주에 지면 개편이 있다고 합니다. 작년 지면 개편 때 새 코너를 맡게 되어 지금까지 해왔습니다. 시원섭섭한 기분인데, 돌아보니 참 좋은 경험이었습니다. 그만두는 시기도 적절한 것 같습니다. 최근에 책 읽기 방식을 바꿔, 손에 잡히는 대로 무작정 읽기에서 벗어나, 하나의 주제를 정해놓고 깊이 있게 읽는 방법을 시도하고 있는데, 매주 새로운 책으로 퍼즐을 만드는 것이 때로 부담으로 느껴지기 시작할 때였습니다. 저는 참 복이 많은 놈 같습니다. 한겨레 게재일 : 2006년 5월 19일 금요일


2006/05/22

7591
(추천:814)
28
손병목의 독서퍼즐 28 -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윤동주)
한겨레 게재일 : 2006년 5월 12일 금요일 [가로 열쇠] 모질고 고집이 셈. '이런 날에는 / 잃어버린 ○○하던 형을 / 부르고 싶다.' 향기로운 냄새. '매를 본 꿩이 도망가듯이 / 암흑이 창구멍으로 도망간 / 나의 방에 풍긴 / 제물의 위대한 ○○를 맛보노라.' "1910∼1945년 한국이 일본제국주의에 의해 강제로 통치 받던 시기. 생전에 출간되지 못했던 윤동주의 시집은 1948년에 유고 30편을 모아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로 간행되었다. 이 시집이 세상에 나옴으로써 비로소 알려지게 된 윤동주는 일약 ○○○○○ 말의 저항시인으로서 크게 각광을 받게 되었다. " ...


2006/05/18

4644
(추천:738)
27
손병목의 독서퍼즐 27 - 맹자
한겨레 게재일 : 2006년 4월 28 금요일 [가로 열쇠] 맹자의 어머니가 자식을 위해 세 번 이사했다는 뜻으로, 교육 환경이 중요함을 가리키는 말. 스승의 밑에서 가르침을 받는 제자. 맹자는 공자의 유교사상을 공자의 손자인 자사의 ○○○에게서 배웠다. 움직이고 흔들림. 공손추가 맹자에게 물었다. "선생께서 왕노릇을 한다면 마음이 흔들리지 않겠습니까?" 맹자는 "나는 마흔 살부터 마음이 ○○되는 바가 없었다."고 했다. 책임을 중히 여기는 마음. "사람들이 말을 쉽게 하는 것은 오직 그 ○○○이 없기 때문이다." 남을 헐뜯고 욕함. "사람은 뜻밖의 ...


2006/04/30

4834
(추천:757)
26
손병목의 독서퍼즐 26 - 파이돈 (플라톤)
한겨레 게재일 : 2006년 4월 21 금요일 [가로 열쇠] 범죄인의 생명을 끊는 형벌. 은 ○○ 판결을 받은 소크라테스의 최후의 모습을 담고 있다. 서로 모순,대립하여 양립하지 않는 두 명제가 동등한 타당성을 가지고 주장되는 일. 그리스어에서 법률의 조문 가운데 조리에 맞지 않는 경우가 있다는 것을 가리킬 때 쓰던 말에서 유래했다. 느끼어 마음이 움직임. 소크라테스가 자신의 죽음을 함께 기뻐해 줄 것을 당부하며 독배를 마시는 장면은 가슴 뭉클한 ○○을 준다. 지역, 사회, 인생 등에 관한 일정한 인식이나 견해. 소크라테스 자신은 직접 책을 저술하지는 않았지만, 그의 ○○과 ...


2006/04/23

5199
(추천:737)
25
손병목의 독서퍼즐 25 - 블루오션 전략 (김위찬·르네마보안)
한겨레 게재일 : 2006년 4월 14 금요일 [가로 열쇠] 실제보다 지나치게 낮게 하는 평가. 역사를 통해 보면 새로운 산업을 창출하고 기존 산업을 재창출하는 우리의 능력이 ○○○○되었다. 휘발유,경유 등을 연료로 하여 땅 위를 달리는 차. 미국의 어느 항공사는 항공 여행의 대안인 ○○○ 여행을 집중 관찰하여 단거리 항공 여행이라는 블루오션을 만들었다. 아무 뜻이나 값어치가 없다. 블루오션 전략은 경쟁을 ○○○하게 만든다. 땅 속에 굴을 파서 놓은 철도. 뉴욕 ○○○은 '전기 하수도'라는 오명을 얻을 정도로 공포 분위기로 인해 이용을 꺼려했다. 본뜨기. 흉내 냄. ○...


2006/04/17

6131
(추천:697)
24
손병목의 독서퍼즐 24 - 국화와 칼 (루스 베네딕트)
한겨레 게재일 : 2006년 4월 7 금요일 [가로 열쇠] 일이 되어 가는 사정과 형세. 2차 세계대전 당시 미국과 일본은 국제 ○○를 다른 방법으로 규정했다. 일본은 무정부 상태의 세계에 질서를 부여하기 위한 것이라고 생각했다. 신분이나 직업,재산 등이 비슷한 사람들로 이루어지는 사회적 집단, 또는 그것을 기준으로 구분되는 계층. 미국인은 의외라고 생각하겠지만, 일본의 상인 ○○은 천민 ○○ 바로 위에 있었다. 몹시 괴롭히거나 사납게 대우함. 미국인의 시각에서 볼 때, 전쟁중의 일본은 포로 뿐만 아니라 동포에 대해서도 ○○를 했다. 공중 전투를 주임무로 하는 군용기. 전쟁중에 일본은...


2006/04/07

6612
(추천:752)
23
손병목의 독서퍼즐 23 - 감옥으로부터의 사색 (신영복)
한겨레 게재일 : 2006년 3월 31일 금요일 [가로 열쇠] 떡이나 쌀 따위를 찔 때 쓰는 둥근 오지그릇. "○○에 물 빠지듯 쉬이 잊어버리는 징역 속의 현실과는 아예 인연이 먼 이야기이지만 대부분의 독서가 실족하기 쉬운 그 파편성, 현학성을 제거해준다는 점 하나만으로도 매우 유익한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1977.9.1) 겉으로 나타나 보이는 모양. "생전 처음 만나서 잘 알지 못하는 사람에 대해서도 우리는 결정적인 평가를 내리는 습관이 있습니다. ○○○이나 몇 개의 소문으로 그를 온당하게 평가할 수 없음은 물론입니다." (1983.3.31) 의 8조목에 나오는 말로, 심신을 닦고 집안을 잘 다스려 바로잡...


2006/04/03

5546
(추천:694)
22
손병목의 독서퍼즐 22 - 한글 맞춤법 [1]
한겨레 게재일 : 2006년 3월 24일 금요일 [가로 열쇠] 널리 알릴 글·그림·사진 등을 붙이는 판. 사례, 혜택 등과 같이 '계, 례, 몌, 폐, 혜'의 'ㅖ'는 'ㅔ'로 소리나는 경우가 있더라도 'ㅖ'로 적는다. 게송, ○○○, 휴게실은 예외다. (제8항) 잘게 부스러진 물건. '-하다'나 '-거리다'가 붙을 수 없는 어근에 '-이'나 또는 다른 모음으로 시작되는 접미사가 붙어서 명사가 된 것은 그 원형을 밝히어 적지 아니한다. 귀뚜라미, 개구리, ○○○○ 등이 이에 해당한다. (23항) 예로써 하는 말씨나 몸가짐. 한자음 '랴, 려, 례, 료, 류, 리'가 단어의 첫머리에 올 적에는 두음 법칙에 따라 '야, 여, 예, ...


2006/03/29

7069
(추천:775)
1 [2][3][4]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Zetyx